티스토리 뷰

겨울철 추위를 이겨내기 위해서는 다양한 방법이 있지만, 따뜻한 차 한잔만큼 좋은 것은 없는 것 같습니다. 요즘에는 커피보다는 건강을 생각한 따뜻한 차를 즐기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는데요. 따뜻하게 즐길 수 있는 차도 여러 종류가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는 겨울차를 소개해드릴게요~

 

 

 

눈으로 보고 향기로 즐기는 꽃차

 

일반적으로 꽃은 관상용이나 장식용으로 쓰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풍부한 영양소를 가지고 있는 꽃은 차로도 많이 즐긴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특히 꽃차는 아름다운 색감 때문에 보는 즐거움이 있어 더욱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외국에서 수입한 자스민, 캐모마일, 마리골드와 같은 차가 대부분이었지만, 최근 꽃차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종류도 다양해지고 있는데요. 꽃의 색이 잘 보일 수 있는 유리잔에 꽃차를 즐기면 향긋함도 두 배가 되겠죠?


 

 

겨울 감기예방에는 허브티

 

푸른 풀을 의미하는 라틴어에서 시작된 허브는 식물의 잎, 뿌리, 줄기 등을 일컫는 단어입니다. 건강과 미용에 좋다고 잘 알려져 있는 허브티는 카페인이 없기 때문에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데요.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로즈마리, 라벤더, 페퍼민트 등이 대표적인 허브티입니다.

 

 

허브티는 티백 형태로 준비되어 있어 따뜻한 물만 있으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다양한 종류가 준비되어 있어 자신에게 맞는 허브티를 찾아 즐길 수도 있는데요. 요즘 같은 겨울철에는 감기 예방에 효과가 있는 허브티를 즐기면 되겠죠?



 

 과일의 상큼함이 그대로 담긴 과일차

 

과일차를 만들기 위해서는 과일로 담근 과일청이 필요합니다. 일반적인 과일청은 과일과 설탕을 1:1 비율로 넣고 발효시켜서 만드는데요. 이렇게 만들어진 과일청을 따뜻한 물에 타서 만든 과일차는 과일 특유의 상큼함과 달콤함을 그대로 즐길 수 있어서 인기가 많습니다.

 

 

최근 과일차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우리에게 대표적으로 알려져 있는 매실청뿐만 아니라 레몬, 자몽, 딸기, 키위 등 다양한 과일청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과일청을 구입해서 즐길 수도 있지만 집에서도 간단히 만들 수 있는 만큼 내가 직접 담은 과일청으로 따뜻한 과일차를 만들면 즐거움도 더 커지겠죠?

 

 

 

겨울차를 더욱 맛있게 즐기기 위해서는 물의 온도를 맞추는 것도 중요합니다. 너무 뜨거우면 마시기 불편하고, 온도가 낮으면 차 본연의 맛을 느끼기 힘들기 때문인데요. 차에 어울리는 따뜻한 물을 빠르게 추출하고 싶다면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와 함께 하세요!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는 버튼 하나로 45도, 70도, 85도 등  3가지 온도의 물을 빠르게 추출할 수 있는 3단 맞춤온수 시스템을 탑재했습니다. 차를 마시고 싶을 때 적정 온도인 70도의 온수를 빠르게 추출할 수 있는데요. 분유나 약을 먹을 때는 따뜻한 45도의 온수, 커피를 마시거나 요리를 할 때는 85도의 온수를 버튼 하나로 추출할 수 있습니다.

 

요즘처럼 날씨가 추울 때는 옷차림뿐만 아니라 따뜻한 물을 자주 마셔서 체온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나에게 필요한 온수를 빠르게 추출할 수 있는 코웨이 마이한뼘 정수기 IoCare와 함께 올 겨울도 따뜻하게 보내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금주의 인기 포스트

  • RSS구독
  • 이메일구독